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서울특별시의회 도시안전건설위원회, “서울지역 호우피해 응급복구에 최선 다할 것”

기사승인 2022.08.09  23:21:17

공유
default_news_ad1

지난 8일 중부지방에 내린 80년만의 기록적인 폭우에 서울 곳곳이 물에 잠기는 피해를 입은 가운데 서울특별시의회 도시안전건설위원회(위원장 송도호)는 서울시에 호우피해 상황을 철저히 집계하고 조속한 응급복구를 위해 재난관리기금이나 예비비 등의 가용 재원을 신속히 투입하라고 지시했다.  

도시안전건설위원회(이하 “위원회”)는 동작구의 경우 1일 최대 381.5mm, 1시간 최대 141.5mm의 기록적인 강우(500년 빈도 이상)로 서울시 주요지역의 방재성능인 95mm/hr(30년 빈도)을 훨씬 초과하여 서울시의 배수 조절 능력이 감당하지 못했다면서, 

도로 및 지하철역 침수와 산사태 등으로 엄청난 불편과 피해를 입으신 시민들에게 머리숙여 송구한 마음과 심심한 위로를 전하고 빠른 응급복구를 통해 일상을 조속히 회복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약속했다.

9일, 위원회는 서울시로부터 긴급히 피해상황을 보고받은 후 피해 현장을 긴급히 둘러볼 계획이라면서 서울이 지금의 방재성능으로는 이상기후변화에 따른 집중호우를 더 이상 감당할 수 없는 상황에 직면했다면서 서울의 방재성능을 원점에서 재점토하여 획기적인 대책마련에도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조인정 기자 jjajungang@naver.com

<저작권자 © 강남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