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강남문화재단, 이야기가 있는 토크콘서트, 도산공원에서 개최

기사승인 2020.10.19  00:34:35

공유
default_news_ad1

- ‘재즈와 국악이 함께하는 공원(公園)’, 국악인 오정해와 최광철 토탈밴드의 콜라보


강남구(구청장 정순균) 산하 강남문화재단(이사장 최병식, 이하 재단)이 도산공원(강남구 신사동)에서 ‘재즈와 국악이 함께하는 공원(公園)’ 공연을 10월 16일 오후 4시에 개최한다.

이 공연은 강남문화재단이 주최하는 ‘이야기가 있는 토크콘서트’ 시리즈의 올해 첫 번째 공연으로, 강남구 내 다양한 문화 공간을 활용하여 각 장소에 걸맞은 음악 장르와 이야기가 조화를 이루는 기획 공연이다.

‘이야기가 있는 토크 콘서트’의 첫 번째 이야기 ‘재즈와 국악이 함께하는 공원(公園)’에서는 국악인 오정해와 색소폰연주자 최광철이 이끄는 토탈밴드의 협연이 준비되어 있다.

야외에서 진행되는 이 공연은 방역지침을 철저히 준수하여 진행될 예정이며 자세한 문의는 강남문화재단 홈페이지(www.gfac.kr)와 지역문화진흥팀(02-6712-0532)을 통해 가능하다.

 

전윤희 기자 nbss01@naver.com

<저작권자 © 강남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