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강남고용복지+센터, 강남지역자활센터와 업무협약 체결

기사승인 2024.05.14  22:40:21

공유
default_news_ad1

- 자립준비 및 자활근로청년의 종합적인 취업지원서비스 제공

고용노동부 서울강남고용복지+센터장 남현주는 지난 13일 강남지역자활센터와 지역내 자립준비청년, 자활근로청년에게 1:1 맞춤형 취업지원서비스 제공을 위한 '청년자립도전, 강남고용-자활센터 브릿지' 사업을 공동으로 추진하는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업무협약 주요내용은 강남지역자활센터는 자립준비청년, 자활근로청년의 자립을 지원하는 청년자립도전사업 참여자 중 희망자를 발굴해 고용센터 사업에 연계하고, 강남고용복지+센터는 추천받은 자립준비 및 자활근로 청년을 구직자도약보장패키지 사업에 참여시켜 취업역량강화 및 일자리 수요데이와 연계시켜 채용기회를 제공한다.

참고로, 강남지역자활센터에서 추진하는 청년자립도전사업은 자활사업에 참여하는 만18~39세 청년에게 전문 교육 및 직업능력향상 프로그램을 통해 자립기회 및 사회 참여자로서의 역할을 할 수 있도록 지원한다.

또한, 강남고용복지+센터에서 진행하는 구직자도약보장패키지사업은 인공  지능(AI)기반 잡케어(Job Care) 역량진단을 통해 직업훈련, 자격취득, 일자리정보 제공 및 전문 상담사를 통한 1:1 개인 맞춤형 심층상담을 지원해 구직의욕과 취업역량을 향상시켜 취업에 성공할 때까지 지속적인 취업지원서비스를 제공한다.

남현주 서울강남고용복지+센터장은 “지역자활센터와 업무협약에 따라 자립준비, 자활근로청년에 대한 구직의욕 고취와 취업성공을 통해 사회참여를 확대해 고용 사각지대를 점차적으로 줄여나갈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강남지역자활센터장 박익현은 "상호간 '청년자립도전, 강남고용-자활센터 브릿지' 사업 업무협약을 통해 취업의지가 있는 자활사업 참여 청년의  실질적인 취업지원에 도움이 되는 사업으로 자리매김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조인정 기자 jjajungang@naver.com

<저작권자 © 강남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